내년 중소기업 정책자금 3조5900억원

내년도 중소기업 정책자금이 3조5900억원으로 확정됐다. 중소기업청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 ‘2017년 정책자금 운용계획’을 확정하고 지난 26일부터 자금 신청을 받고 있다.

내년도 정책자금은 올해보다 2.1% 늘어난 규모다. 정부는 중소기업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저금리 기조를 유지하고, 시설자금 대출기간을 늘리는 등 수요자들의 요구를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수출금융 지원규모는 1250억원에서 1750억원으로 확대한다. 정부 수출지원사업과 연계한 수출사업화자금 500억원은 신설한다. 수출금융은 수출계약 또는 실적에 근거한 수출품 생산비용 등을 지원하는 단기금융(기업당 20억원, 1년 이내)이다.

창업기업의 신용대출 지원대상은 확대한다. 업력 3년 이상 창업기업과 기술사업성 우수 창업기업에 대한 신용대출 지원등급을 1단계 하향해 정책자금 이용 접근성을 높인다. 청년창업사관학교 우수 졸업 기업을 대상으로 청년창업자금 등 정책자금을 패키지로 연계 지원해 창업 성공률 제고한다.

시설자금의 대출기간은 8년에서 10년으로 확대한다. 수요기업의 의견을 반영한 결과다. 탈락기업 재신청 및 정책자금 조기상환 시 융자제한 기준은 완화한다. 기업이 심사에서 탈락한 경우 현행 6개월 내 신청이 불가한 것을 1회에 한해 허용한다.

중소기업청 경영판로국 이상훈 국장은 “대내외 불확실성 증가로 내년에도 기업 경영환경이 만만치 않겠지만, 기술사업성이 우수한 중소기업들이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정책자금을 조기 집행하는 등 유동성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책자금은 중소기업진흥공단홈페이지(www.sbc.or.kr)에서 상시 접수할 수 있다. 중소기업 통합콜센터(☏1357)로 전화문의도 할 수 있다.

0
이혜원 기자
이혜원 기자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No Comments Yet

댓글 남기기


서울 강남구 삼성로 512 삼성동빌딩 16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