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자재 수요 먹구름…레미콘 철근 시멘트 하락 전망

올해 건설자재 시장에 먹구름이 끼었다. 9일 대한건설협회가 발표한 2017년도 건설자재 수급전망에 따르면 국내 주요 건설자재 수요는 지난해보다 부진할 전망이다.

건설협회에 따르면 레미콘 수요는 연간 1억6300만㎥, 철근 1106만톤, 시멘트 5250만톤으로 전년 대비 각각 0.5%, 4.4%, 0.9%씩 하락할 전망이다. 콘크리트 파일은 2015년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고 2016년에도 0.8% 상승했으나, 올해는 전년 대비 10% 하락할 것으로 예측됐다. 합판과 타일 또한 지난해 호조에 따른 기저효과와 주택경기 위축 등으로 각각 2.7%, 1.1%씩 하락할 전망이다.

공급과잉 우려, 내수침체, 금리인상 등으로 올해 부동산경기는 둔화될 조짐이다. 정부가 올해 민간투자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을 전년대비 8.2% 감축한데다, 평창동계올림픽 등 대형 공사는 대부분 발주가 완료됐다. 공공기관에서도 공사 발주가 늘어나기 쉽지 않아 건자재 수요는 위축될 것으로 예측됐다.

2016년 결산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건자재 시장은 호황이었다. 레미콘 수요는 전년 대비 7.5%, 철근은 5.9%, 합판은 10.4%, 타일은 12.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건설자재 수급전망은 한국철강협회 등 8개 주요자재 관련기관의 자료를 기초로 대한건설협회가 매년 발표하고 있다. 2017년 건자재 수급전망 자료는 ‘대한건설협회 홈페이지(www.cak.or.kr) → 건설업무 → 기술 및 자재 → 건설자재수급전망’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0
이혜원
이혜원

기자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No Comments Yet

댓글 남기기


서울 서초구 명달로 65 2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제호 : 아이디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702
등록일자 : 2017년 9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동업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우일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