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그램’ 세계서 가장 가벼운 노트북으로 기네스북

12일 LG전자는 초경량 노트북 ‘그램’이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14인치 노트북으로 월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고 밝혔다.

세계기네스협회는 전 세계 25개 국가에서 판매 중인 70종의 14인치 노트북 무게를 측정한 결과 LG전자의 2017년형 초경량 그램 14가 가장 가볍다고 인증했다. 이 제품의 무게는 860g이다.

이로써 그램은 2개의 세계 기네스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980g인 15.6인치 그램은 지난해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15인치대 노트북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울트라슬림 노트북 시장은 폭발적인 증가세다. LG전자에 따르면 초경량 노트북 판매량은 2014년부터 매년 25% 이상 늘었으며, 지난해 1~3분기 국내에서 판매된 노트북 10대 중 6대는 울트라슬림 노트북이었다.

LG전자는 초경량 그램과 더불어 배터리 용량을 크게 늘린 ‘올데이’ 제품으로 투트랙 전략을 펴고 있다. 이 제품은 동영상을 최대 17시간동안(13.3인치 기준) 연속으로 재생할 수 있다. 무게 역시 가벼운 편이다. 13.3인치는 940g, 14인치는 970g, 15.6인치는 1090g이다.

2+
이혜원 기자
이혜원 기자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No Comments Yet

댓글 남기기


서울 강남구 삼성로 512 삼성동빌딩 16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