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View Gallery
10 Photos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1

#1. 패션계에선 에르메스가 최고의 명품이라는 평가를 받습니다. 디자인은 취향이니 논외로 하더라도, 가격만큼은 절대적이죠.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2

#2. 에르메스의 가방은 수천만원을 호가합니다. 그래도 없어서 못 판다고 하니, 명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긴 한가봅니다.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3

#3. 공구계에도 명품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바로 미국의 스냅온(Snap-on)인데요.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4

#4. 스냅온 한국 공식 대리점. 공구세트가 6790만원에 판매 중입니다. 탑체스터, 월캐비넷, 공구세트가 포함된 가격이라고 해도 어마어마합니다.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5

#5. 혹시나 해서 여러 번 세어봐도 맞습니다.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6

#6. 스냅온 공식 홈페이지에서 검색해보니 44,730달러(약 5,130만원)이네요. 관세나 배송비 등이 포함돼 있지 않아 더 싼 거겠죠.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7

#7. 구성품을 확인해보니 수백개의 공구들로 이뤄져 있습니다. 비쌀만합니다.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8

#8. 스냅온 제품은 카센터, 공구사 등 전문가들이 주로 사용합니다. 그만큼 품질은 확실하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입니다.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9

#9. 명품이라 그런지 관심있는 소비자들의 리뷰도 많습니다. 60만원짜리 전동공구를 경쟁사 제품과 비교한 영상에는 "그 돈 주고 왜 사냐"는 조롱섞인 댓글도 눈에 띄네요.

명품공구② 스냅온│공구계의 에르메스? 6000만원짜리 공구세트
스냅온 카드10

#10. 그래도 명품은 명품입니다. 고가 제품의 최대 장점은 사후관리입니다. 스냅온 역시 다른 명품공구들과 마찬가지로 평생동안 품질을 보증합니다. 제품이 파손되면 무상으로 수리, 교환해주고 있습니다.

#1. 패션계에선 에르메스가 최고의 명품이라는 평가를 받습니다. 디자인은 취향이니 논외로 하더라도, 가격만큼은 절대적이죠.

#2. 에르메스의 가방은 수천만원을 호가합니다. 그래도 없어서 못 판다고 하니, 명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긴 한가봅니다.

#3. 공구계에도 명품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바로 미국의 스냅온(Snap-on)인데요.

#4. 스냅온 한국 공식 대리점. 공구세트가 6790만원에 판매 중입니다. 탑체스터, 월캐비넷, 공구세트가 포함된 가격이라고 해도 어마어마합니다.

#5. 혹시나 해서 여러 번 세어봐도 맞습니다.

#6. 스냅온 공식 홈페이지에서 검색해보니 44,730달러(약 5,130만원)이네요. 관세나 배송비 등이 포함돼 있지 않아 더 싼 거겠죠.

#7. 구성품을 확인해보니 수백개의 공구들로 이뤄져 있습니다. 비쌀만합니다.

#8. 스냅온 제품은 카센터, 공구사 등 전문가들이 주로 사용합니다. 그만큼 품질은 확실하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입니다.

#9. 명품이라 그런지 관심있는 소비자들의 리뷰도 많습니다. 60만원짜리 전동공구를 경쟁사 제품과 비교한 영상에는 “그 돈 주고 왜 사냐”는 조롱섞인 댓글도 눈에 띄네요.

#10. 그래도 명품은 명품입니다. 고가 제품의 최대 장점은 사후관리입니다. 스냅온 역시 다른 명품공구들과 마찬가지로 평생동안 품질을 보증합니다. 제품이 파손되면 무상으로 수리, 교환해주고 있습니다.

10+
이혜원 기자
이혜원 기자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5 Comments

댓글 남기기


서울 서초구 명달로 65 2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회사소개 | 미디어소개

제호 : 아이디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702
등록일자 : 2017년 9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동업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우일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