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위키] 벽돌

1. 개요

점토와 셰일을 주 원료로 해, 높은 온도에서 만든 건축재료를 말한다. 주로 건물 외장재로 쓰이지만, 내부 인테리어용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2. 역사

오랜 역사를 거듭하면서, 외장재의 역할을 단단히 해왔다. 지금과 같은 제조 방법이 나오기 전에는 최초의 벽돌 기원은 찰흙을 함유한 흙을 자연상태에서 건조한 것을 말했다.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벽돌은 기원전 7500년에 발견된 것으로 본다. 영국의 산업혁명과 더불어 공장이 더 생기면서 벽돌 생산은 급속도로 늘어나게 되었다. 특히 1855년 헨리 클래튼이 만든 벽돌 제조기는 오늘날 벽돌 자동 생산의 시초가 되었다.

20세기 들어 고층 빌딩이 늘어나면서, 주물과 연철, 강철과 콘크리트에 밀리긴 했지만, 여전히 주택뿐 아니라 중소 규모의 건축물에 자주 사용하는 소재 중 하나다. 또한 도로 포장에 없어서는 안 될 소재 중 하나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3. 종류

제조법,  재질, 크기 용도 등 어떤 기준을 잡느냐에 따라 벽돌의 종류는 매우 다양한 편이다. 여기서는 일반적인 벽돌의 사용 용도, 재질, 제조법 등에 따라 분류해 보려고 한다.

용도에 따른 분류

  • 점토벽돌

보통 벽돌이라고도 한다. 일반 건축물의 외벽이나 기둥에 주로 사용한다. 진흙을 빚어 소성해 만들었다. 적벽돌과 흑벽돌로 나눌 수 있다. 내구성과 내화성이 뛰어난 편이며, 단열성이 높고 구조 및 시공이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다. 다만 대규모 건물을 짓기에 적합하지 않고, 실내 유효 면적이 감소해 다른 재료에 비해 공간 효율성이 떨어질 수 있다.

  • 내화 벽돌

보통벽돌에 비해 내화도가 높으며, 강도나 열 충격 저항이 큰 편이다. 약 1,580℃ 이상의 내화도를 갖고 있다. 주원료와 제조 공정에 따라 다양한 종류를 구별해 놓았다. 내화 점토와 샤모트 벽돌, 마그네시아 벽돌, 규소 벽돌 등이 있다.

 

재질에 따른 분류

재질에 따른 벽돌 분류방법 ⓒ화학대사전

 

제조법에 따른 분류

  • 압출 성형: 와이어로 압출한 후 적당한 크기로 잘라낸 벽돌.
  • 금형 성형: 점토를 금형에 넣어 생산하는 방식.

 

4. 최적의 크기

기본적으로 작업자가 한 손에 들고 움직일 수 있을 정도의 크기와 무게여야 한다. 그 너비를 보통 엄지손가락과 검지나 중지 손가락 사이를 말한다. 벽돌 전체의 길이는 가로 너비의 두 배 정도로 보통 직사각형 형태를 띤다. 한편, 나라별로 최적의 크기와 무게에 차이가 있다.

국가별 보통 벽돌 크기 비교ⓒen.wikipedia.org/wiki/Brick

또한 벽돌 크기와 모양에 따라 사용하는 곳과 벽돌 강도에도 차이가 있다고 한다. 과거에는 추운 날씨에 더 큰 벽돌이 필요하다는 결과가 있기도 했는데, 이러한 문제점으로 인해 특수 단열재를 결합한 제품이 등장했다.

5. 주요 브랜드

  • 한국벽돌
  • 제일벽돌

 

 

정은주
정은주

기자

이런 것도 기사가 됩니다.

No Comments Yet

댓글 남기기


서울 서초구 명달로 65 2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제호 : 아이디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702
등록일자 : 2017년 9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동업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우일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