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위키] 산업용 안전장갑

 

1. 개요


작업자가 손을 보호하기 위해 착용하는 개인보호구다.

 

2. 종류


안전장갑은 소재로보면 면, 고무, 알루미늄, 금속 등이 있으며 용도별로 보면 다음과 같다.

 

일반장갑
작업에 따른 골절상이나 마찰, 화상 등을 막아주고 손바닥이나 손가락을 보호하는 일반적인 장갑이다.

 

 

코팅장갑
손바닥면에 코팅이 되어있는 장갑으로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목장갑이 여기에 해당한다. 건설현장에서 많이 사용한다.

 

 

내화학장갑
화학물질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착용하는 장갑이다. 기름으로부터 보호하는 것은 내유장갑, 산으로부터 보호하는 것은 내산장갑이라고 부른다.

 

방열장갑
열로부터 손을 보호하는 장갑이다. 화재진압 및 작업현장에서 고온 복사열에 근접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용접장갑
용접 작업을 할 때 착용하는 장갑이다. 일반적으로 내열, 내마모성을 가지고 있으며 내피가 있는 제품은 더 비싸다.

 

 

내절단/베임방지장갑
칼이나 예리한 공구, 날카로운 재료를 취급하는 작업장에서 사용하는 장갑이다. 육가공 현장에서도 쓸 수 있다. 독특한 생김새와 더불어 가격도 상당하다. 산업재 전문몰 아이마켓가 기준 11만원. 평범한 절단방지 장갑이 5천원대인 것과 비교하면 매우 비싼 편이다.

 

절연장갑
전류, 전기작업, 활선작업, 감전 위험이 있는 모든 전기작업에서 사용할 수 있는 장갑이다. 가정에서 설거지할 때 쓰는 고무장갑도 절연장갑의 일종이다.

 

 

방진장갑 
방진(防振) 장갑은 방진마스크할 때 방진(防塵)이 아니라 진동을 방지하는 장갑이다.

 

 

방한장갑
겨울철이나 차가운 환경에서 손을 따뜻하게 보호해주는 제품이다. 기모나 이중안감처리가 돼 있는 경우가 많다.

 

 

3. 사용시 주의사항


[사진=아이마켓]
무거운 재료를 취급하거나 기계를 작동시킬 때는 장갑을 착용한 손이 끼거나 말리지 않도록 주의한다.

  • 롤, 선반, 기타 고속 회전기계를 사용하는 작업에서는 장갑을 착용하지 않는다.
  • 표면이 거친 물체, 돌기물, 고열, 고온, 산, 알카리를 취급하는 작업에서는 취급물질에 적절한 보호장갑을 선택한다.
  • 장갑을 낀 채 무거운 물건을 들어야 할 경우에는 들기 전에 장갑 표면의 기름이나 물기를 없애고 미끄러지는지 여부를 확인한다.
  • 목재, 목제품, 파레트 취급 작업에는 금이 간 곳, 각진 곳, 옹이진 곳, 미끄러지기 쉬운 표면 상태를 미리 점검한다.
  • 재료의 운반 또는 취급시에는 쐐기를 미리 끼워 손가락이 그 사이로 끼지 않도록 주의한다.
  • 보호장갑이 손의 기능, 손가락 기능에 적합한지를 확인한다.
  • 보호장갑을 착용했다고 안심하지 말고 손의 신경 둔화, 감도 저하에 유의한다.
  • 선반이나 고속 회전하는 기계를 취급하는 작업에서는 장갑을 절대 착용하지 않는다.

 

4. 대표 브랜드


중국산 목장갑은 개당 200원이면 살 수 있지만 특수 기능을 갖춘 장갑은 40만원에 이른다. 주요 브랜드는 다음과 같다.

세상 모든 것을 만드는 브랜드. 개인보호구, 접착제, 방청윤활유, 절단석·연마석, 사무용품, 의료용품 등 전 산업에 걸쳐 있다. 안전용품 부문에서는 NBR장갑, 실험용장갑, 수술용장갑 등을 만든다.

 

호주의 안전용품 전문 브랜드다. 일회용장갑을 포함한 산업용장갑, 의료용장갑, 보호복, 마스크 등을 취급한다. NBR장갑, 내화학장갑, 가죽장갑, 충격방지장갑, 베임방지장갑, 라텍스장갑 등의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듀렉스의 뒤를 잇는 세계 2위 콘돔 브랜드이기도 하다.

 

국내 안전용품 전문 브랜드다. 장갑 부문에서는 절단방지 장갑, 진동방지장갑, NBR장갑을 판매 중이다. 안전용품 중에서도 눈 보호구 부문에서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미국의 안전 용품 브랜드다. 안전장갑, 보안경, 귀마개, 안전화, 글로브, 용접면 등을 전문으로 제작하고 있다. 킴벌리-클라크 브랜드로 세계시장에 진출해 있다.

  • 토와
  • 가드맨
  • 핸드맥스
  • 크린스킨
  • 글러브센스
  • 크린스킨
8+
이혜원 기자
이혜원 기자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5 Comments

댓글 남기기


서울 서초구 명달로 65 2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회사소개 | 미디어소개

제호 : 아이디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702
등록일자 : 2017년 9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동업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우일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