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위키] 대구텍

1. 개요


초경 절삭 공구 및 페로 텅스텐, 합금 텅스테롤, 텅스텐 파우더 등을 생산하는 브랜드. 한국을 넘어 전 세계  절삭공구 분야 정상을 다투고 있다. 2013년부터 워런 버핏의 버크셔 헤서웨이 자회사가 됐다. 한국에서는 유일하다. 1916년 창립한 상동 중석 광산을 모체로 한다.

2. 역사


ⓒwww.taegutec.co.kr

1916년 문을 연 상동 중석 광산이 모체다. 1952년 설립한 대한중석은 1960년대 당시 국내 수출액의 56%에 이르는 165만 달러 가량의 중석을 수출할 만큼 막강한 영향력을 가진 국영기업이었다. (1952년 초대 사장인 안봉익을 이승만 전 대통령이 직접 내정했다) 뉴욕, 런던, 도쿄 등의 지사 설립도 활발하게 이뤄졌다. 또한 1968년에는 정부 75%, 대한중석 25%의 지분을 투자해 포항제철을 설립했다.

1980년대에는 특수 코팅칭 개발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세라믹과 금속 결합한 절삭력을 강화하는 서멧 인서트 개발, 1988년 철강산업에 사용하는 초경 롤 생산공장 등을 신설하게 되면서 절삭공구 산업의 초석을 다졌다. 1994년 기업 민영화로 인해 거평그룹에 인수됐다. 1998년 이스라엘의 금속 가공 그룹인 IMC에 인수되는 과정에서 현재의 대구텍으로 사명이 바뀌었다. 1999년 대구로 본사를 이전했다. 이후 2013년 워런 버핏의 버크셔 헤서웨이에 인수됐다.

3. 주요 제품


절삭공구 전 제품군과 초경 롤, 초경합금 환봉과 같은 산업 관련 제품, 텅스텐 분말 등을 종합적으로 판매하고 있다.

4. 특이 사항


대구텍+ IMC, 아시아 물류센터 개관

지난 2017년 11월 대구 달성군에 거대한 물류센터가 개관했다. 정밀 금속 절삭 공구 10만여 종을 유통할 수 있는 1만1000m² 터에 전체 면적 6000m² 규모라고 밝혔다. 기존 인천국제공항 보세물류창고에서 운영하던 것을 이곳으로 옮겨왔다. 대구텍과 모기업인 IMC그룹의 제품도 여기에서 분류, 선적, 유통 과정을 거칠 것으로 보인다.

로봇시스템 적용한 대구텍 제2공장

IMC 그룹에서 1천억을 투자받아, 5만8천㎡ 부지에 공장 4개 동, 오피스 3개 동을 신축했다. 특히 제2공장의 경우 최첨단 로봇 기술을 기반으로, 국내 최초로 도입한 자동화 절삭 공구 제조기술 등 생산력 및 생산 환경 전반을 강화시켰다. 특히 모기업의 투자 유치를 이뤄낸 점과 기공식 당시 워런 버핏이 직접 방문했다는 점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이와 함께 대구텍 제2공장 인근의 대중금속공고 이전 터 역시 매입하는 데 성공했다. 이곳은 당초 아파트 개발로 예정된 곳이었다. 2015년 6월 대구텍에서 설립을 반대했고, 표류하던 부지를 결국 사들이면서 생산 시설 확충 등의 목적으로 사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TTAPP (대구텍 기술 전용 모바일 앱)

대구텍의 전 제품을 볼 수 있는 전자 카탈로그, 맞춤형 공구를 추천해주는 공구 선정프로그램, 가공 계산 프로그램을 통한 절삭 속도, 스핀들 속도, 절삭 동력 등 기술적인 영역을 확인할 수 있는 가공 계산 프로그램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 마련돼 있다. 이외에도 기술 지원을 위한 절삭공구 관리 서비스인 MATRIX 시스템 등이 있다.

5. 경쟁사


 

3+
정은주 기자
정은주 기자

이런 것도 기사가 됩니다.

4 Comments

댓글 남기기


서울 서초구 명달로 65 2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회사소개 | 미디어소개

제호 : 아이디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702
등록일자 : 2017년 9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동업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우일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