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용산전자상가에 정차한 은하철도 999

용산전자상가 중 하나인 원효상가 내부

컴퓨터와 노트북부터 디지털카메라와 게임까지. 한국의 아키하바라라고 불리는 용산전자상가에 가면 없는 게 없었던 때가 있었다. 사람들은 모여 들었고, 상가는 계속 늘어갔다. 세운상가의 뒤를 이어 1990년대 전자제품의 메카로 번성했던 이곳이 2000년대 초 인터넷 쇼핑의 등장으로 하향세를 타기 시작했다.

2018년 현재 컴퓨터 주변 부품을 들고 다니는 사람들을 곳곳에서 만날 수 있지만, 과거의 열기를 따라오지 못한다. 실제로 쇼핑몰을 기반으로 물품 창고 역할을 하는 사무실 겸 가게들을 많이 만날 수 있었다.

서울시에서는 올해 이곳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디지털 메이커시티자 청년창업 플랫폼인 ‘와이밸리(Y-Valley)’로 육성할 계획을 밝히면서 새로운 변화의 시기를 맞게 되었다. 이곳에 은하철도 999호가 정차했다.

‘갤럭시 오딧세이:마츠모토 레이지의 오래된 미래’ 전이 열리고 있는 용산 나진상가 12-13동 입구
나진상가 내부 벽면에 붙어 있는 전시 포스터

‘은하철도 999’는 철이와 메텔로 1980~90년대 한국에서도 공개돼 많은 사랑을 받은 애니메이션이다.  영원히 죽지 않는 기계의 몸을 갖기 위해 철이와 메텔이 999호에 올라 전 우주를 여행하면서 겪는 일을 담고 있다. 원작자인 마쓰모토 레이지의 탄생 80주년을 기념해 한국에서 특별한 전시가 지난 6월 15일 개막했다.

ⓒLeijimatsumoto
마츠모토 레이지 아카이브 공간

전시는 크게 세 가지 섹션으로 나눠져 있다. ‘은하철도 999’ 아카이브, 주인공 철이와 메텔이 될 수 있는 체험 공간, 국내 11개 팀이 오마주하거나 재창조해낸 마츠모토 레이지와 은하철도 999의 세계관을 볼 수 있는 섹션이다.

나진상가 12-13동 사이 통로를 활용한 전시장 전경

전시가 이뤄지는 곳은 용산전자상가 일부다. 이제까지 전시장으로 사용되지 않았던 공간을 전시 장으로 만들었다. 이 공간은 하나의 전시 공간으로 태어나고, 양옆으로 연결된 공간들을 보다 보면 잠시 정차하는 기차역이나 열차 칸으로 연상하는 건 어렵지 않다.

메텔과 철이가 여행하면서 봤을 우주의 풍경을 삼면의 영상으로 표현했다.

‘은하철도 999’ 가 1980~90년대 인테리어를 그대로 재현하기도 했다.

탐이부 작가의 ‘레스토랑 999에서 있었던 일’ 공간

옛날 만화방을 그대로 재현한 공간에 ‘은하철도 999’ 책을 한데 모아 놓았다.

은하철도 999호가 정차했을 역에서 만났을 로봇.

거울과 발광 큐브를 통해 은하철도 999 기관실에서 발견했을 우주의 행성과 레일의 모습을 표현한 ‘공간에서 공간으로’

마츠모토 레이지의 작업실을 재현한 공간에서 철도, 선로, 무기 등 다양한 스케치를 살펴볼 수 있었다.

라면을 좋아하는 철이처럼 직접 라면을 먹을 수 있는 휴게 공간.

‘은하철도 999’ VR 체험 공간

‘은하철도 999’의 내용을 바탕으로, 철이와 메텔, 기관사, 하록 선장, 프로메슘 등 주요 캐릭터가 모두 등장한다. 러닝타임은 4분 남짓으로, 유료로 이용할 수 있다.

 

원화를 소개하는 전시는 아니지만,  만화 ‘은하철도 999’의 세계를 현대의 감각으로 재현해냈다. 다양한 체험 공간은 마니아들의 덕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무엇보다 과거에 시간이 멈춰버린 듯 느껴지는 용산전자상가에서 열리는 전시라는 점에서 특히 흥미를 끈다.

 

전시 기간: 2018년 6월 15일~2018년 10월 30일(휴관 2018년 9월 24~25일)
전시 장소: 용산 나진상가 12-13동
운영 시간: 월~수, 목, 일요일 12:00~20:00(입장 마감 19:30), 금, 토요일 12:00~21:00(입장 마감 20:30)  
참여 작가: 하림, 디구루(From 이디오테잎), 송호준, 신남전기, 윤제호, 룸톤스튜디오,집시, 장인표, 길호, 유하다
입장료: 성인(만 19세~만 64세) 1만 3000원, 청소년(만 13세~만 18세) 1만 1000원, 어린이 및 미취학 아동(만 12세 이하) 9000원, 시니어(만 65세이상) 9000원
VR 입장료: 5000원(현장에서만 예매 가능)
전시 문의: 070-8837-0999

 

3+
정은주 기자
정은주 기자

이런 것도 기사가 됩니다.

2 Comments

댓글 남기기


서울 강남구 삼성로 512 삼성동빌딩 16층
제휴문의 : 1522-8250, something@i-db.co.kr

facebook   twitter   youtube  
Daum Brunch   Naver Post   RSS